User inserted image

오늘은 12월 31일 2006년의 마지막 날이다. 아무리 집에서 뒹굴른다고 하더라도 연말은 연말인가 보다 새삼 느낀다. 그래서 올 한해 머리속에 있던 키워드들을 한번 정리 해봤다. 음... 고작 일년동안 생각한 키워드들이 저정도 밖에 안되다니.. 솔직히 조금더 있긴 할텐데 생각이 안난다. 정리하면서 지나쳐간 2006년 일들이 하나하나 생각이 난다. 2007년은 더 알차게 지내야 겠다. 알찬 2007년 으쌰~~

Trackback url :: http://hahakbs.dothost.co.kr/trackback/57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스시에 대한 기억은 싹 지웠네 ㅋㅋㅋ

    • 그건 아마도 일본어서 포함되어 있을껄? ㅋㅋㅋ
      아참 나 일본어 A+나와서 아마도 기억이 안낳던듯.


div>